영천경찰서, 어린이 통학버스 관계기관 합동점검
영천경찰서, 어린이 통학버스 관계기관 합동점검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7.06 22: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클리서울=박미화 기자] 경북 영천경찰서(서장 이근우)는 6일 시민운동장에서 어린이 교통사고예방을 위해 '관계기관과 함께 어린이 통학버스 합동점검'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어린이 통학버스 관계기관 합동점검 ⓒ위클리서울/영천경찰서
어린이 통학버스 관계기관 합동점검 ⓒ위클리서울/영천경찰서

이날 합동점검은 어린이 통학버스 신고의무 시설을 확대하는 등의 개정 도로교통법 시행 이후 이루어지는 첫 점검이다.

합동점검반은 경찰, 시청, 교육청, 도로교통공단으로 구성되며 통학버스 신고여부, 운영자·운전자 동승보호자 안전교육 이수여부, 종합보험 가입·운행기록일지 작성 및 자동차 안전기준 적합 여부 등을 검검했다.

이번 개정된 도로교통법에 따라 어린이 교육시설에서는 어린이의 통학 등에 이용되는 모든 차량에 대해서는 경찰서에 신고 해야하며, 기존 운영자· 운행자만 이수하였던 안전교육을 동승보호자로 확대하여 이수하여야 한다.

영천경찰서에서는 “어린이가 안전한 교통문화 정착을 위해 지속적인 통학버스 안전활동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