Always on my mind
Always on my mind
  • 고홍석 기자
  • 승인 2021.06.25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으로 보는 세상] 고홍석

[위클리서울=고홍석 기자]

ⓒ위클리서울/ 고홍석 기자
ⓒ위클리서울/ 고홍석 기자

 

바람은 보이지 않습니다.
다만 바람이 스치고 간 흐름으로 우리들은 바람을 인식합니다.

바람 부는 들판에 서면
느닷없이 너무 외롭고 슬퍼집니다.

그 때 귀에 꽂은 이어폰에서 Robert Bonfiglio의  하모니카 소리가
문득 보리밭을 쓰다듬은 바람 소리로 들리는 바로 그 순간,
이젠 죽어도 괜찮다는 생각이 머리에 망치질을 합니다.

Always on my mind, 바로 그 하모니카 소리

눈으로 볼 수 없었던 바람이 하모니카 소리로 환원되어
보리밭을 훑고 지나갑니다.

가슴에 진한 울림으로 남습니다.

 

 

 

 

 

<고홍석 님은 전 전북대 교수입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