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주시, 백신 접종률 13.33%...1차 백신접종 누적 3만3706명
경주시, 백신 접종률 13.33%...1차 백신접종 누적 3만3706명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6.03 11: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0시 기준 경주시 1차 누적 접종자 3만3706명...주민등록인구 25만2869명 대비 접종률 13.33% 보여
질병관리청, “1차 접종 2주 후부터 86.6% 이상의 코로나19 감염 예방효과 있다” 밝혀

[위클리서울=박미화 기자] 경북 경주지역 코로나19 백신 누적 1차 접종률이 경주시 인구 대비 13%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경주지역 코로나19 백신 누적 1차 접종률이 경주시 인구 대비 13%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위클리서울/경주시
경주지역 코로나19 백신 누적 1차 접종률이 경주시 인구 대비 13%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위클리서울/ 경주시

지난 2일 경주시 코로나19 예방접종추진단에 따르면 1일 21시 기준 경주시 1차 누적 접종자는 3만3706명으로 2021년 4월 말 주민등록인구 25만2869명 대비 13.33%의 접종률을 기록했다.

경주시가 지난 4월 15일 ‘코로나19 예방접종센터’를 개소하고 본격적인 백신접종을 들어간 지 한 달 보름만의 성과다. 앞서 질병관리청은 국내 60세 이상 백신접종자 효과를 분석한 결과, 1차 접종 2주 후부터 86.6% 이상의 코로나19 감염예방효과를 보였다고 밝힌 바 있다.

추진단은 백신 접종을 차질 없이 진행해 이번달 말까지 1차 접종 누적 목표인 7만5000여명(인구 대비 접종률 30%) 달성에 총력을 기울인다는 방침이다. 현재 추진단은 지역 의료기관 51개소에 백신 접종을 위탁하고 오는 7일부터 60~64세 어르신과 유치원·어린이집·초등학교 1~2학년 교사를 대상으로 한 백신 접종을 준비하고 있다.

특히, 한미 정상회담에서 미국이 공여하기로 한 백신이 국내에 도착하면서 군 관련 종사자, 예비군 및 민방위 대원 등의 접종도 진행될 예정인데다, 경찰·소방·해경 등 2분기 접종대상자 중 30세 미만에 대한 화이자 백신 접종도 6월 내 실시될 것으로 보여 실제 접종률은 이보다 높을 전망이다.

한편, 2일 0시 기준 경북도 23개 시·군 1차 누적 접종자는 37만1290명으로 2021년 4월 말 인구 263만5896명 대비 14.09%의 접종률을 보여 경주시 접종률 13.33% 보다 0.76%p 높은 것으로 집계됐다.

반면 같은 기간 포항시는 1차 누적 접종자 5만8477명으로 인구(50만4103명) 대비 11.60%를 기록했고, 구미시는 1차 누적 접종자 2만4459명으로 인구(41만4730명) 대비 5.90%를 기록하면서, 경주시 접종률 보다 각각 1.73%p, 7.43%p 낮은 것으로 집계됐다고 전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