군위군, 의흥면 '본격적인 영농철 마늘재배 농가 일손돕기' 실시
군위군, 의흥면 '본격적인 영농철 마늘재배 농가 일손돕기' 실시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6.03 0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클리서울=박미화 기자] 경북 군위군 의흥면(면장 사공열)에서는 지난 2일 본격적인 영농철을 앞둔 농촌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인해 영농인력 확보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 마늘재배 농가에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기 위해 농촌일손돕기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영농철 마늘재배 농가 일손돕기 ⓒ위클리서울/군위군
영농철 마늘재배 농가 일손돕기 ⓒ위클리서울/군위군

일손돕기 지원을 받은 농가주는 “의흥면은 마늘⋅양파재배농가가 많은데 수확시기가 겹치게 되어 일손 부족으로 마늘수확에 어려움을 겪고 있는데 행정복지센터직원들이 바쁜 업무에도 불구하고 더운 날씨에 모두 밭에나와 도와줘 큰 도움이 됐다”며 고생한 직원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했다.

사공열 의흥면장은 “농촌인구의 급격한 고령화와 코로나19로 인한 특수한 상황 등 각종 어려움으로 농촌 인력난이 심각한 시기에 이번 일손돕기가 농가에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라며, 앞으로도 도움이 필요한 농가가 있으면 적극적인 영농지원이 이뤄질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