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일자리노사과 부족한 농촌일손 돕기
영천시, 일자리노사과 부족한 농촌일손 돕기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6.02 03: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클리서울=박미화 기자] 경북 영천시 일자리노사과(과장 김홍석)에서는 지난 1일 봄철 농번기를 맞아 일손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농가를 찾아 일손 돕기를 실시했다고 밝혔다.

일자리노사과 부족한 농촌일손 돕기 ⓒ위클리서울/영천시
일자리노사과 부족한 농촌일손 돕기 ⓒ위클리서울/영천시

이날 일자리노사과 직원 10여 명은 이른 아침부터 고경면 소재의 복숭아 농가를 방문하여 과수 알 솎기 작업에 구슬땀을 흘렸다. 직원들은 더운 날씨에도 불구하고 과수 농가에 조금이나마 더 보탬이 되고자 두 팔을 걷어붙이고 열심히 작업에 임했다.

해당 농가는 “농번기에 일손이 부족하여 걱정이 많았는데, 직원들이 적극적으로 도와줘서 큰 보탬이 됐다”며 바쁜 업무에도 도움을 준 직원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영천시 관계자는 “농업 인구 감소와 고령화로 농가의 일손이 부족한 가운데 코로나19 사태 장기화로 외국인을 포함한 계절 근로자도 구하기 어려워 일손 부족은 갈수록 심화되고 있다며, 앞으로도 지속적으로 일손 돕기를 실시해 어려운 농가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