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본부, '온배수 이용한 양식 어패류' 5만미 방류
한울본부, '온배수 이용한 양식 어패류' 5만미 방류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5.28 0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층 풍부해진 수산자원 통해 울진군 어촌 소득 증진 기대

[의클리서울=박미화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주)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박범수, 이하 한울본부)는 27일 경북 울진군 북면 석호항에서 월성원전 온배수를 이용해 양식한 어패류 5만미를 방류했다고 밝혔다.

북면 석호항에서 월성원전 온배수를 이용해 양식한 어패류 5만미를 방류 ⓒ위클리서울/한울원전
북면 석호항에서 월성원전 온배수를 이용해 양식한 어패류 5만미를 방류 ⓒ위클리서울/한울원전

박범수 본부장과 울진군 어촌계협의회장 등이 직접 선박에 승선해 석호항 주변 해역에 강도다리 치어 3만 미를 방류했다. 전복치패 2만미는 북면 및 나곡 어촌계에 제공하여 주변 해역 암반에 부착할 예정이다.

한울본부는 지난 1999년부터 매년 어패류 방류사업을 통해 원전 온배수의 유용성과 청정성을 널리 알려왔다.

올해까지 23년간 인근 어촌계에 강도다리‧전복 등 총 251만 미의 치어와 치패를 방류했다. 울진군 주변 해역에 방류한 어패류는 풍부한 수산자원을 조성해 지역 어민들의 지속적인 소득 증진에 이바지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