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천시, 2021년 중소기업 정규직 프로젝트 참가자 ‘추가 모집’
영천시, 2021년 중소기업 정규직 프로젝트 참가자 ‘추가 모집’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5.27 0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직자와 중소기업의 WIN-WIN 관계

[위클리서울=박미화 기자] 경북 영천시(시장 최기문)는 ‘2021년 중소기업 정규직 프로젝트’ 사업 참여자 및 참여 기업을 추가로 모집한다고 밝혔다.

중소기업 정규직 프로젝트 추가 모집 현수막 ⓒ위클리서울/영천시
중소기업 정규직 프로젝트 추가 모집 현수막 ⓒ위클리서울/영천시

‘중소기업 정규직 프로젝트’는 구인난을 겪는 중소기업에 고용지원금을 지원하여 기업의 부담을 줄여주고, 미취업 청년 등에게 인턴근무 기회를 제공하고 근속장려금을 지급하여 임금 향상을 통한 장기재직을 유도하여 서로가 혜택을 보는 사업이다.
                  
참여기업에는 인턴기간인 2개월 동안 인턴사원 1인당 고용지원금 총 300만원을, 인턴사원에게는 정규직 전환일로부터 3·10개월 차에 150만원씩 2회, 총 300만원의 근속장려금을 분할 지급한다.

지난 17일 참여자 모집을 완료했으나, 중도포기 인원으로 인한 추가 참여자를 모집하기 위해 직접 기업을 방문하여 홍보하고 참여를 독려하고 있다.

참여기업 신청자격은 영천시 소재이면서 중소기업기본법 상 중소기업이며 인턴 급여를 월 182만원 이상 지급하여야 하며 기업당 3명까지 신청 가능하다. 단, 고용보혐료가 체납되었거나 사업 신청일 이전 3개월간 고용조정을 실시한 이력이 있는 사업장은 신청이 불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영천시청 일자리노사과 청년정책담당(☎054-330-6706), 시청 홈페이지 공고문을 참고하면 된다.

최기문 영천시장은 “코로나19 장기 여파의 위기로 기업과 구직자 모두가 힘든 시기를 겪고 있지만 이번 사업 참여를 통해 중소기업의 인력난 해소는 물론 구직자에게는 취업의 기회와 장려금 지원으로 함께 상생할 수 있는 기회가 되었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