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B손해보험, 전국퇴직금융인협회와 취약계층 금융교육 업무협약 체결
DB손해보험, 전국퇴직금융인협회와 취약계층 금융교육 업무협약 체결
  • 정다은 기자
  • 승인 2021.04.21 11: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클리서울/ DB손해보험
ⓒ위클리서울/ DB손해보험

[위클리서울=정다은 기자] DB손해보험은 지난 20일 전국퇴직금융인협회와 취약계층 보호를 위한 금융교육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DB손해보험 소비자정책팀장 이대진 상무, 전국퇴직금융인협회 홍석표 회장이 참석해 금융 교육이 필요한 취약계층에 대한 교육 지원에 뜻을 모았다.

이번 업무 협약은 금융소비자의 권익을 보호하고 기업시민으로서 사회적 책임을 다하기 위한 ESG경영의 일환으로 추진된다.

양 기관은 본 협약을 통해 ▲시니어 계층 대상 금융사고 방지 교육 ▲새터민, 다문화 가정의 사회 정착을 위한 기초 금융 교육 ▲한부모 가정, 소년소녀 가장, 장애인 등 취약계층 대상 금융 생활 지원 교육 등 다양한 교육 프로그램을 공동으로 기획, 실행해 나갈 예정이다.

DB손해보험은 2015년부터 전국 초·중·고등학교와 결연을 맺고 청소년 대상‘1사1교 금융교육’을 하고 있다. 2021년 현재 63개 학교와 결연을 맺고 있으며, COVID-19 상황에 맞춰 비대면 교육을 실시하는 등 다양한 방식으로 학생들에게 교육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DB손해보험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금융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을 보다 강화함으로써 사회공헌활동 영역을 계속하여 확대해 나가고 ESG경영 실천에 적극 앞장설 것”이라고 밝혔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