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진해경, 군·경간 통합방위 해안경계 경계 강화
울진해경, 군·경간 통합방위 해안경계 경계 강화
  • 박미화 기자
  • 승인 2021.02.18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위클리서울=박미화 기자] 경북 울진해양경찰서(서장 조석태)는 지난 16일 육군 울진여단과 상호 통합방위업무 및 해안경계 강화를 위한 협의를 가졌다고 밝혔다.

육군 울진여단과 상호 통합방위업무 및 해안경계 강화 협의 ⓒ위클리서울/울진해경
육군 울진여단과 상호 통합방위업무 및 해안경계 강화 협의 ⓒ위클리서울/울진해경

이날 육군 울진여단장은 울진해양경찰서를 방문하여 서장을 면담하고 종합상황실 운영시스템 및 해상경비 세력 등 통합방위 현황을 협의하였으며, 최근 어선을 이용한 밀수 및 소형 레저보트를 이용한 밀입국 검거 등은 군·경 합동단속에 의한 해상경계 강화의 좋은 사례라며 구체적으로 상호 협력 방안에 대해 토의하여 경계를 강화하기로 하였다.

조석태 서장은 ”이번 육군 울진여단과의 통합방위 업무 협의를 통하여 해안경계 역량이 한층 강화되었다며, 군과의 지속적인 교류 및 업무협력을 강화하여 해안경계에 빈틈이 없도록 할 것“ 이라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